?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PDF파일로 보기, [18.2.5 웹뉴스레터] 전북출신 민주당 정세균 국회의장과 봉침(생벌) 이OO.pdf

2017.10.12(목) 오후6시경 전주 한옥마을 한 식당에서, 공지영작가의 요청으로 문태성(평화주민사랑방 대표)이 동석한 자리에서 주고받은 대화 중...

자신은 검찰을 움직일 힘이 없다.며 항변하자, 우리는 "정세균 국회의장"를 말했고, 그는 그 정도는 돼야 검찰을 움직일 힘이 있지 않겠냐는 식으로 자신(당시, 김성주 국민연금 이사장 후보)은 그럴 만한 힘이 없는 것이 사실이라며, 검찰의 기소축소와 봉침 의혹을 부인했던 것이 기억이 납니다.

그런데 공지영 작가가 정세균 국회의장과 봉침(생벌침) 시술자의 관련 사진을 공작가께서 지난 2월 4일 본인의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permalink.php?story_fbid=1679960552047476&id=100001006415934)에 관련 사진을 올리셨기에 공유합니다.

정세균1.jpg

정세균2.jpg

정세균3.jpg


그리고 저희 평화주민사랑방에서는 추가로 당시 정세균 국회의장 고OO보조관에게 보낸 택배 사진을 함께 공개합니다.

16.10.4_정세균_보조관 고병국 택배.jpg

저희 평화주민사랑방이 정치인들의 관련 사진을 공개하는 것은 최근 봉침게이트로 불려지고 있는 이OO 전 목사와 김OO 전 신부가 피고인으로 재판을 받고 있는 사건번호 2017고단1197 제9차공판(2018.2.2) 제3호 전주지방법원 법정에서 큰 충격과 놀라운 사실을 추가로 확인 할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제9차 공판(2018.2.2)에서,

하나. 기소 축소한 이승희 검사가 아닌, 얼마전 손수레주간보호센터 이용 지적장애인 폭행사건 선고(1심 무죄-검찰 항소)때 보았던 오정은 검사가 재판에 동석했습니다.

하나. 검찰이 축소 기소한 봉침 불법 의료행위 대상자인 2명에 대해, 피고인측 변호인이 부동의. 의견으로 검찰의 공소 시효와 공소한 사실에 대해 특정한 날짜 등이 없다는 문제를 제기 한 것으로 보입니다.

하나. 판사는 증인 3명을 추가로 다음 공판에 불렀고, 아마도 검찰이 기소하지 않은 봉침 피해자이지 않을까 짐작됩니다.

하나. 2월말에 있을 법원 인사이동과 2월 설명절을 이유로 다음 공판은 3월 13일 (화) 오후4:30분으로 잡았습니다.

하나. 법원출입 기자들에게 확인 해보니, 축소기소한 이승희 검사는 대검찰청으로 영전했다.고 하고, 1. 2주간격으로 재판 기일을 잡고, 객관적으로 재판을 하고 있던것으로 보였던 판사는 다른 곳으로 인사 이동될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하나. 이 정도면 봉침게이트가 전주. 전북지역 사안이 아닌 지방선거를 감안한 문재인 정권 차원이라고 해도 무방할 정도로 사건은 길어지고 있다고 해야 할 것입니다.

지난, 1월 31일자로 공개한 "전주 봉침게이트_사회복지 시설.법인.단체 후원시 반드시 검토해야 할 것(http://pps.icomn.net/458823)" 제목으로 기공개한 정치인 이용 관련 사진에서 밝혔듯이 이 사건이 검찰과 법원 그리고 전라북도와 전주시 모두 진실에서 갈수록 멀어지고 있음을 부인 할 수없는 사실들이 연속되면서, 사회 정의와 민주주의 실현 등 공공의 이익을 위해 불가피하게 공개합니다.

현재까지 기공개된 사진 당사자들과 관련 정치인 그리고 민주당은 공식 입장을 내 놓고 있지 않습니다. 다만, 오늘(18.2.5 오전10:50경) 김광수국회의원 이OO보좌관이 저희 평화주민사랑방 사무실로 찾아와 하신 말씀으로, 본인은 이OO과 만난 적이 없고, 카톡의 내용처럼 "예정"이라고 되어 있는 것처럼 로비를 받은 적도 없으며, 다만 이OO에게 여러차례 전화가 왔었다.고 했습니다.

07251fe8d32e817534424cefb14f2aa3.jpg

64ec9a2653f0fc74a7d227d90f789263.jpg

a9116b4b9e94cba919925f0e074057b9.jpg

615de002f81a6348726e536caf4f684b.jpg

312996f46fa825c19b1fb0a22c5e9a67.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주민권익옹호센터를 제안하며... file 2014.02.18 4060
145 [전북 봉침게이트] 11.15(목).09:50.4호.1심 판결선고(2017구합2551) 피고(전북도 민주당 송하진 지사) 소송 대응이 아쉽다. file 2018.11.14 67
144 전북도 천선미 노인장애인복지과장 외6명은 전북도민을 개.돼지로 취급하나... 전주지검, 사건기록 비공개 소송(2018구합569) 변론 2차_11월14일(수)15:20.제7호법정 file 2018.11.12 71
143 [전북 봉침게이트] 평화주민사랑방-전북도지사 공문 발송. 비영리민간단체 등록 말소 처분 취소 소송(2017구합2551)건 file 2018.11.09 97
142 주민 권익옹호 활동에는 방해 활동이... file 2018.10.31 106
141 남원 평화의집 장애인 폭행등 인권침해, 남원시와 한기장복지재단의 대국민 사기극...? file 2018.10.18 100
140 송하진 전북지사(민주당) 감사결과 비공개도 부족해 , 비리 감추려... 도민혈세 펑펑!!(사건번호 2018구합1166) file 2018.10.16 149
139 [2018 추석맞이] 평화주민사랑방 홈페이지, 이메일, SNS 현황 및 이용 안내 file 2018.09.21 48
138 [전북 봉침게이트] 전북도 소송 패소시, 전주시 및 임실군 시설 폐쇄는? 그림 설명도 및 재판일정 안내 file 2018.09.14 115
137 [성명] 농성중인 노동자의 식사제공을 차단한 김승수 전주시장을 규탄한다! 전주시인권위원회(위원)는 ‘밥도 못먹게 한’ 조치에 입장을 밝혀라! file 2018.09.11 54
136 국가가 밀어낸 사각지대-현, 전달체계로는 해결 할 수 없는 사각지대, 권익옹호 전달체계라면 가능 file 2018.09.04 106
135 의료급여법 시행령 갑질, 당장 개정하라! file 2018.08.29 67
134 [18.7.20. 전주 봉침게이트 논평] 전주지방법원 판결이 “기소축소”와 “재판거래”를 반증한다? file 2018.07.20 155
133 문재인 정부는 국민의 권리인 기초생활보장 권리옹호 전달체계 마련하라! file 2018.07.06 139
132 [18. 5.14 논평_평화주민사랑방] 전북일보 팩트체크(FactCheck) = 눈을 가린 경주마 2018.05.14 718
131 공직선거법 시민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특혜로 개정되어야 한다 VS 보장 해주는게 맞다 file 2018.05.01 80
130 [실제음성 공개] 전주 봉침게이트, 18.3.28 KBS전주 뉴스에서 공개한 전주시 고위공무원 변조된 음성 주인은... file 2018.04.18 2748
129 [18.4.5 전북CBS 기사 논평] 전주 봉침게이트, 사건의 본질에서도 그리고 김승수 전주시장(현 전주시장 예비후보)의 잘못에서도 전북CBS는 또 다시 시민의 눈을 가리려 하는가? 2018.04.05 598
128 전주 봉침게이트_검찰 5월 업무상 횡령! 6월엔 사기로 축소 왜?_검사 서명날인 없어 증거채택 않된 진술조서 등 file 2018.03.05 284
127 더불어민주당 송하진 전북지사, 사단법인 전북장애인손수레생활자립협회 비호는 진행형(?) 특별감사결과 비공개 결정까지... file 2018.02.28 183
126 [사과문] 수사정보가 유출된 것이 아니다라는 판단이 확인되었습니다. 2018.02.23 2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