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명: ‘줬다 뺏는 기초연금’ 문제 빠진 저소득층 지원대책>

40만 기초생활수급 노인 기대 무너져
저소득층 지원대책 재고해야


 이번 ‘저소득층 일자리·소득지원 대책’에 대해 실망을 금할 수 없다. 물론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에 대한 단계적 폐지를 당초 계획보다 앞당겨 시행하는 등에 대해서는 환영한다. 하지만 빈곤의 최전선에 있는 기초생활수급 어르신에게 줬다 뺏어 왔던 기초연금에 대한 어떠한 언급도 없는 이번 대책을 인정할 수 없다. 

보건복지부는 줬다 뺏는 기초연금 문제 해결 요구에 대해 기초연금을 소득인정액에서 제외하는 것보다 생계급여를 올리는 것이 맞다고 일관되게 답해 왔지만 이번 대책에서는 근로·사업 소득이 있는 75세 이상의 어르신에게 소득공제를 확대했을 뿐 생계급여 인상에 대한 언급조차 없다. 2014년부터 줬다 뺏는 기초연금의 문제 해결을 요구해왔고, 이 문제의 해결을 2016년 총선 때 약속했던 민주당이 집권정당이 되었으니 이제 기초연금을 빼앗기지 않을 것이라고 기대했던 40만 명의 기초생활수급 어르신들의 믿음은 이번 발표로 또 다시 무너져버렸다. 

줬다 뺏는 기초연금의 문제를 해결할 계획도 없고, 기초생활수급 어르신의 생계급여를 올릴 계획도 없는 보건복지부의 입장은 이제 분명해 보인다. 

‘어떠한 새로운 빈곤대책에서도 기초생활수급 어르신은 고려 대상이 아니다. 그들은 이미 충분하다.’

기초연금이 25만원으로 인상되는 9월이 오고 있다. 이제 40만 명의 기초생활수급 어르신들은 5만원이 인상된 기초연금 25만원을 받고 다시 뺏길 것이다. 2019년부터는 30만원의 기초연금을 받고 또 다시 뺏길 것이다. 기초연금의 액수가 커지는 만큼 40만명의 기초생활수급 어르신들의 박탈감도 커질 것이고 기초연금을 뺏기지 않는 어르신과 뺏기는 어르신 간의 빈곤의 격차 역시 커질 것이다. 누군가에겐 삶의 힘이 되는 기초연금일지 몰라도 기초생활수급 어르신에겐 그저 매달 박탈감을 지급하는 박탈연금일 뿐이다.

우리는 분명히 요구한다.

-기초생활수급 어르신들을 빈곤대책에 포함하라
-줬다 뺏는 기초연금 문제해결을 담고 있지 않은 저소득층 대책을 재고하라
-줬다 뺏는 기초연금을 해결하라

2018년 7월 18일

빈곤 노인 기초연금 보장을 위한 연대

(약칭빈곤노인기초연금연대)

내가만드는복지국가 노년유니온 대구반빈곤네트워크 동자동 사랑방 복지국가소사이어티 부산반빈곤센터 빈곤사회연대 서울시노인복지관협회 서울시사회복지사협회 복지국가특위 세상을바꾸는사회복지사 시민과함께꿈꾸는복지공동체 영등포쪽방상당소 전국대리점연합회 전국자원재활용연대 평화주민사랑방 폐지수집노인복지시민연대한국사례관리학회 집걱정없는세상 한국지역자활센터협회 홈리스행동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17.8.22~ 언론총모음] 전주 봉침목사, 스캔들, 게이트, 이목사, 김전신부, 전북장애인자활지원협회, 천사미소주간보호센터.. 사랑방 2017.10.10 2098
238 전주시 팔복동 폐기물 소각ㆍ발전 시설 관련 재판(6건) 진행상황 안내_4월 23일(목)14:30.506호.2018구합1401.2018구합1241 file 사랑방 2020.04.22 41
237 전주시 팔복동 폐기물 소각 ㆍ 발전 시설 관련 재판(6건) 진행상황 안내(2020.4.1 기준) file 사랑방 2020.04.01 46
236 전주시 팔복동 폐기물 소각 ㆍ 발전 시설 관련 재판(6건) 진행상황 안내 file 사랑방 2020.03.03 65
235 전주 팔복동 - 폐기물소각시설 관련 공사중지 및 원상회복 명령 취소청구 소송 - 전주시 1.2심 패소 file 사랑방 2020.02.28 38
234 [시민강좌 11.14(목)10:00 전주상공회의소] 깨끗한 지방자치 어떻게 만들것인가-고비용저효율의 지방자치 타파 file 사랑방 2019.11.12 257
233 [성명-전주시민회] 전주시의 성급한 종합경기장 개발계획, 졸속 발표 file 사랑방 2019.04.18 133
232 [전주시민회 성명서] 전주시 도시기본계획, 도시관리계획을 부정하는 자광의 특혜요구 - 쓸모없는 땅을 아파트와 상가 짓는 금싸라기 땅으로 바꿔주라고? file 사랑방 2019.04.04 107
231 [전주시민회] 제일-성진여객 버스면허 환수하고, 전주 시내버스 공동관리위원회 해체하라! file 사랑방 2018.12.17 248
230 [12.8 성명_빈곤노인기초연금연대] ‘줬다 뺏는 기초연금’ 예산 배제 민주당/자한당 야합 규탄한다! 사랑방 2018.12.10 56
229 1017빈곤철폐의 날 기자회견문_몫이 없는 이들이 세상을 바꾼다! 빈곤을 철폐하자! 사랑방 2018.10.17 82
228 [10.1 빈곤노인기초연금연대] 노인의 날, 기초연금은 죽었다! 줬다 뺏는 기초연금 장례식 file 사랑방 2018.10.03 78
» [성명_빈곤노인기초연금연대] 40만 기초생활수급 노인 기대 무너져 저소득층 지원대책 재고해야 사랑방 2018.07.18 913
226 [논평, 빈곤노인기초연금연대] 노인 빈곤 개선했다는 기초연금, 기초수급 노인에겐 여전히 ‘줬다 뺏는 기초연금’ 사랑방 2018.05.04 1115
225 발달장애 국가책임제 도입을 촉구하는 국민청원에 함께해 주세요 사랑방 2018.04.11 98
224 [성명-빈곤사회연대] 가난 때문에 세상을 떠난 증평 모녀를 추모하며 - 빈곤문제 해결을 강력히 촉구한다! 사랑방 2018.04.09 738
223 [18.1.5 기자회견문] 김승수 전주시장은, 엉터리 용역안 폐기하고 법대로 법인택시사업주 처벌하라!! file 사랑방 2018.01.05 197
222 [17.12.28 기자회견문] 1,000억원 배임-횡령(협의) 제일, 성진여객 사주, 검찰의 엄정 수사를 촉구한다! file 사랑방 2017.12.28 107
221 보육원 원장이 고소취하 요구를 했다면 위법행위를 한 것(아동학대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제10조제2항제2호신고의무) 사랑방 2017.12.21 638
220 보육원, 전북교육청 봉사동호회 성희롱사건 가해 공무원 직위해제 징계촉구(성폭력예방치료센터외 7개단체) file 사랑방 2017.12.15 378
219 [17.12.12 기자회견문] 전주시는 500억 배임·횡령 성진여객 고발하라! file 사랑방 2017.12.13 5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