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11.27 프레시안] 더민주 전북도당, 음주운전 갑질 간부 '2개월' 감봉 결정...사과문과 달라 '눈총' 

같은 음주운전 두고, 전북도당 2개월 감봉 vs 강원도당 당적 박탈

기사보기,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html?no=177482&utm_source=daum&utm_medium=search


민주당-전북도당-2승.jpg


최근 음주운전 물의를 빚은 더민주 전북도당 간부가 2개월 감봉 처분을 받았지만, 같은 음주운전 물의를 빚은 춘천 시의원에 대해 강원도당은 당적을 박탈해 상반되는 징계를 두고 논란이 일고 있다. 


특히 전북도당은 사과문과 함께 윤리위원회를 열고 징계를 결정하겠다고 공언한 약속도 지키지 않아 눈총을 받고 있다. 

전북도당은 인사위원회를 열고 음주운전과 단속 경찰관에게 발길질과 폭언을 퍼부은 허모(44)씨에 대해 '2개월 감봉'을 결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전북도당 관계자는 "지난 25일 인사위원회를 열고 공무원 징계 예시집을 참고해 '당직자 품위손상(음주운전)'에 따라 감봉 2개월 처분을 내렸다"고 징계 사유를 밝혔다.


허씨는 "지난 10월25일 오후 11시38분께 전주시 고사동 인근 도로에서 음주운전으로 귀가하다 경찰관에 적발됐으며, 당시 경찰관이 음주측정을 한 결과 허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09%로 만취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허씨는 단속 경찰관에게 발길질과 함께 폭언을 퍼 부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더민주 전북도당은 지난달 30일 사과문과 함께 경찰조사 결과에 따라 '윤리위원회'를 열고 징계 수위를 결정하겠다고 약속했다. 


하지만 전북도당은 윤리위원회가 아닌 '인사위원회'를 열고 2개월 감봉 처분을 내렸지만, 같은 날 더민주 강원도당은 음주운전 물의를 빚은 춘천시의원 A모(46)씨에 대해 '윤리위원회'를 열고 당적을 박탈했다. 


같은 음주운전 물의 사건을 두고 같은 당에서 다르게 처분이 나온 것은 인사위원회와 윤리위원회의 차이라는 지적이 일고 있다. 

지난 10월25일 열린 인사위원회는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식구 4명으로 구성됐지만, 윤리워원회를 개최하게 되면 9명 중 5명의 외부인사가 참여하기 때문이다.


또한 전북도당이 지난달 30일 발표한 약속과 달리 윤리위원회가 아닌 '인사위원회'로 징계 수위를 결정한 것은 제식구감싸기가 아니냐는 의혹도 제기되고 있다.


이에 대해 전북도당 사무처장은 "중앙당에 자문을 구하고 당 기준에 따라 징계를 처리했으며, 춘천과 징계수위가 다른 것은 의원과 사무처 당직자인 신분의 차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종 징계수위는 그동안 이 간부가 도당에 재직하면서 세운 공로도 참조했다"고 덧붙였다. 


이경민 기자(=전주)jbeye@naver.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CMS후원 기부영수증 발급은, 국세청 연말정산간소화서비스에서 직접 가능 file 사랑방 2014.01.11 6302
» 민주당 전북도당 2승! '봉침게이트' 음주운전 갑질 간부 '2개월 감봉' VS 강원도당 음주운전 시의원 '당적 박탈' file 사랑방 2017.11.30 265
144 [17.11.24 기자회견문 공유] 검찰은 아동학대 및 권력형 사회복지비리 철저히 수사하고 추가기소하라! file 사랑방 2017.11.24 1030
143 [기자회견 함께해요] 검찰은 아동학대 및 권력형 사회복지비리 철저히 수사하고 추가기소하라! file 사랑방 2017.11.24 29
142 [기자회견 함께하기] 17.11.24(금) 오후2시 전주지방검찰청 앞(가칭_아동학대 및 권력형 사회복지 시설비리 대책위원회) file 사랑방 2017.11.22 162
141 [11.15(수) 오전9시 30분 전북도의회 피켓팅] 송하진 전북도지사의 부실감사 및 노인장애인복지과 회계 부정 항의 file 사랑방 2017.11.14 194
140 검찰의 기소 축소와 전북지역 민주당 정치인 연루주장에 네티즌이 보내준 사진_민주당이 자체 조사해서 해명해야... file 사랑방 2017.11.01 93
139 사회적약자를 이용한 이OO 목사 김OO 전 신부 범죄 엄중 처벌 촉구를 위한 공지영 작가와 전북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file 사랑방 2017.10.28 223
138 17.10.27_전북도 비영리민간단체(전북장애인자활지원협회) 등록 말소 공고 file 사랑방 2017.10.28 83
137 전주시에 제기한 천사미소주간보호센터 시설장의 허위경력 의혹과 전북도에 제기한 전북장애인자활지원협회 민간단체 등록시 제출한 회원과 회비, 전년도 공익활동 실적 등 의혹제기 모두 통했다. file 사랑방 2017.09.21 201
136 전주시, 이지콜 기초생활수급자 이용요금 부과 철회 고시 file 사랑방 2017.09.15 29
135 17.8.30(수) 오전 11시 전주시장 항의 방문 함께해요.^^ file 사랑방 2017.08.30 94
134 제보된 이상 안식년을 핑계로 외면 할 수 없어, 당분간 안식년을 중단하고 업무에 복귀합니다. file 사랑방 2017.08.07 170
133 [논평] 문재인, 안철수 후보에게 묻는다. 30만원 줬다가 30만원 뺏을 건가 file 사랑방 2017.04.20 510
132 [안내] 평화주민사랑방, 상근활동가 안식년(일명, 장기재직휴가)을 2017년 4월 1일부터 2018년 3월 31일까지 갖습니다. 사랑방 2017.03.28 470
131 [성명] 모든 후보들의 부양의무자기준 폐지 선언을 환영한다! -이행계획 공개와 빠른 폐지를 촉구한다! 사랑방 2017.03.22 521
130 빈곤문제 해결하려면, 부양의무자 기준부터 폐지합시다.(대통령선거 후보에게 엽서 보내기) file 사랑방 2017.03.20 152
129 SNS용 무한배포 가능_자랑스런전북 민주당의 작품, 일당독재 전북 민주당의 댓가 file 사랑방 2017.03.13 747
128 [16.11.23 전북교육신문 칼럼] 반복되는 구태정치 지방정부도 매한가지_전주시자원봉사센터 사단법인 설립 전주시 계획으로 보는 구태정치 file 사랑방 2016.11.23 117
127 16.10.25_전주시 주거복지포럼(서민 주택문제 사례 및 해결방안) file 사랑방 2016.10.26 46
126 16.9.29 KBS전주 라디오 패트롤 전북_잊을만하면 터지는 복지시설내 인권침해와 각종 비리 대책은... file 사랑방 2016.09.29 14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