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정의당(전북)녹색당(전북),

두려워하지 말며 침묵 하지말고 말해야...

 

우리단체(평화주민사랑방)는 전북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북장차연)의 반인권적 행위에 대한, 공개 질의를 정의당(전북)과 녹색당(전북)에게 하였습니다. 그리고 녹색당과 정의당의 답변 유무 및 그 내용에 따라, 우리단체는 5월 30일과 31일 이틀간 이번 6.1지방선거에서 유권자의 선택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충분한 의견을 밝혀 낼 것입니다.

 

[공개 질의서] 정의당 전북도당 & 전북녹색당(준)에 공개 질의합니다.

* 공개 질의 확인하기, http://pps.icomn.net/468997

 

우리단체는 정의당과 녹색당이 그동안 공정성과 정의라는 보편적 가치 실현을 위한 선택과 결정을 마다하지 않는 정당으로서 그 가치의 실천을 사회적 약자들의 권익 옹호에 앞장서 실천 해온 것으로 평가 해왔습니다.

 

그런데 최근 두 정당이 전북장차연의 회원으로서 갖는 연대 또는 지지자들의 배타적 특권을 지키기 위해, 조직된 약자들의 편에서 조직되지 않은 약자의 권리와 인권을 침해하는, 2차 가해가 현재 진행되고 있기에 불가피하게 두 정당에게 공개 질의를 하게 되었습니다.

 

조직되지 않은 개인과 소수자가 받은 인권 침해는 조직된 약자들에 비해 정의당과 녹색당에게 침묵되어야 하는 가?에 대한 질의입니다.

 

우리단체는 부디, 정의당과 녹색당이 건강한 비판을 공격으로 받아들이는 감정적 접근이 아닌, 합리적 선택과 올바른 결정을 해주시기 요청합니다.

 

특히, 사실을 말하는 이들을 따돌림 해 얻는 것이 무엇일지? 계산하지 않길 바랍니다.

“침묵”은 불의한 자들이 낳은 핑계의 산물로, 본래부터 가짜이면서 진짜처럼 말하고, 행동하는 것일 뿐임을 잊지 않길 소망합니다.

 

또한 “관계” 때문에 불의와 타협하지 않길 바랍니다.

인간사에서 증명된 “관계”의 힘은 크고 작은 불의와 만행을 덮고, 부정부패를 넘어, 모든 진리를 무력화 시키기에 충분한 힘을 발휘 해왔습니다.

 

그 사실이 무엇이던 “관계”는 누구와 갖는지? 보다, 그 관계를 갖는 사람. 그 자체는 사실 중요한 것이 아니었습니다. 나의 편(내가 지지하는, 좋아하는, 나와 함께해온)이냐?, 남의 편이냐? 이런 계산할 요령만이 유일무이한 참 선택과 결정이 되는 것이 되어서는 안될 것입니다.

 

이번 6.1 지방선거 시기에 조직된 약자들의 잘못을 침묵이나 편들기로 내로남불하여 얻는 더 많은 표보다 정의롭고 녹색의 가치를 고집하여 얻은 적은 표가 훨씬 더 녹색당과 정의당 답다는 것을 모르지 않을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성경을 인용하며 마칩니다.

[마태복음 23장 3절] 너희는 그들이 말하는 것이 무엇이든지 따르고 지켜야 한다. 그러나 그들의 행동은 본받지 말아라. 그들은 말만하고 실천하지 않는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6.1 전북지방선거] 장애인 인권침해 비호하는, 정의당(전북) & 녹색당(전북) NO BOYCOTT file 사랑방 2022.05.31 243
공지 [6.1 전북지방선거] 정의당 전북도당과 전북녹색당(준), 전북장차연 반인권 행위에 침묵하는 이유... file 사랑방 2022.05.30 577
» 정의당(전북)과 녹색당(전북), 두려워하지 말며 침묵 하지말고 말해야... 사랑방 2022.05.27 1027
공지 [평화주민사랑방 의견] 전북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북장차연)이 발송한 입장문에 대하여... file 사랑방 2022.05.20 167
공지 [정의공감 2019년12월호 인터뷰] 현장활동가의 시선 - 장애인시설, 문제점과 해결방안 file 사랑방 2019.12.16 257
공지 여러분은 이번 총선에서 누굴 낙선시켜야겠습니까? 어느당을 지지해야겠습니까? file 사랑방 2016.04.11 1932
216 [공유] 국토교통부(신공항기획과), 환경부(환경영형평가과), 문화재청(세계유산정책과), 해양수산부(해양생태과) 회신 결과 file 사랑방 2022.01.05 121
215 [공유] 국무조정실(새만금사업추진단), 국토교통부(신공항기획과), 환경부(환경영형평가과), 문화재청(세계유산정책과) 회신 결과 및 보고서 민원 제출 file 사랑방 2021.12.16 144
214 [의견 공유] 새만금 신공항 건설계획 철회, 갯벌 세계유산 추가 등재, 방조제 내측 해수유통 확대 요구(주용기) file 사랑방 2021.11.25 116
213 전북도는 `16년 상설 민관합동 감사팀 운영 약속을 이행해야... 노인장애인복지과-21763(2016.12.23)호 file 사랑방 2020.08.21 226
212 유치원 및 원장의 명단에 관한 정보공개거부처분은 위법(인천지법 2019. 4. 5. 선고 2018구합52628 판결) file 사랑방 2019.09.30 255
211 전북 군산, 장애인복지시설 노동착취의 핵심 쟁점은 이렇습니다. file 사랑방 2019.07.18 348
210 국민의 알권리 보장은 아직도 멀었구나! 여러분 의견은 어떻습니까? file 사랑방 2019.03.26 252
209 전주 봉침게이트, 전주시, 그렇게 자신없나?16년 4월부터 평화주민사랑방이 참여하는 민관합동감사 요구는 끝끝내 거부하는구나! 사랑방 2018.04.27 381
208 전주 봉침게이트, 검찰 수사축소 발언... 언론이 통화 내용 더 공개하면, 거짓 해명임을 시민들 분별할 수 있을 것...?? 사랑방 2018.04.23 273
207 중앙선관위, 선거법 위반여부 질의하다. 지방선거 출마 사임한 정치인 해당 홈페이지 게시 여전... 2 사랑방 2018.04.20 418
206 [18.4.12 민주당 예비후보] 전주 봉침게이트, 그 동안 평화주민사랑방이 정보공개청구로 확인해 주장해온 것을 정리했네요. file 사랑방 2018.04.13 613
205 [18.3.28 전주시 복지환경국장+담당 공무원들 출연] 전주 봉침게이트, 기자회견문에 기본 형식도 갖추지 않고... file 사랑방 2018.03.28 367
204 전주 봉침게이트, 최근 언론 동향과 자체 평가 :검찰이 고추장을 메주라고 하면 믿어야 하나? 검찰수사심의회 회부인들... 공개토론으로 검증해야! 사랑방 2018.03.26 518
203 전주 봉침게이트, 어제(18.3.13.16:30 전주지방법원 제3호법정) 제10차 공판 자체평가입니다. 사랑방 2018.03.14 309
202 전주 봉침게이트, 전주시부터 전라북도, 보건복지부, 경찰, 검찰 일관성 아닌 통일성(?)이라니... file 사랑방 2018.03.09 35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