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
* 출처, http://www.jmbc.co.kr/news/view/11057


1. 탈시설이란 무엇이고, 왜 이뤄져야 하는가?
탈시설이란 발달장애인들이 넓은 시설에서 나와 작은 규모로 지역사회에 통합되는 것을 말합니다. 탈시설은 현재 세계적인 흐름이며 막대한 긍정적 효과를 보이고 있습니다.


2. 탈시설의 긍정적인 효과는 무엇인지?
시설에서 나온 장애인들은 대인관계가 달라집니다. 친구도 사귀고 이웃, 가족과 가까워집니다.
자립성도 강해집니다. 굉장히 빠른 시간 안에 스스로 해결하는 능력을 키웁니다. 시간이 흐를수록 발전합니다.
건강 또한 좋아지며 수명도 길어집니다. 즉, 40년 간 20개국에서 연구가 이뤄진 모든 측면에서, 삶이 긍정적으로 바뀌었습니다.


3. 하지만 국내에서는 아직 우려나 저항도 만만치 않다. 무엇이 문제인가?
우려가 있는 것은 당연합니다. 엉뚱하게 시행되면 문제를 초래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과거 미국에서 잘못 시행한 사례가 있습니다. 탈시설을 조현병, 심각한 우울증 등 정신질환자에게 적용했더니 그 결과는 아주 나빴습니다. 노숙자와 범죄자가 늘었죠. 하지만 탈시설을 ‘발달장애인’에게 적용했을 때는 달랐습니다. 사람들은 더 활기찼고, 안전했고 무엇보다 사회로부터 격리되지 않는 것은 그들의 기본 권리입니다.


4. 탈시설의 국내 안착을 위해 조언을 해준다면?
탈시설은 국제적인 운동입니다. 먼저, 장애인권리협약에 따라 장애인들을 탈시설화할 것을 유엔은 권고하고 있습니다.

또, 선행한 국가들의 실패를 답습하지 않았으면 합니다. 미국은 이미 과거에 큰 시설에서 좀더 작은 시설로 장애인들을 전원해보았지만 이는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환경이 가족 같은 분위기에 가까워질수록 사람들의 삶의 질은 향상된다고, 모든 연구결과가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교도소, 요양원, 포로수용소 등 특정인들이 집중돼 있는 모든 시설에는 폭력이 존재합니다. 문화 불문, 늘 그래왔습니다. 이는 불가피합니다.


사람들을 사회로부터 격리시키고 한 공간에 몰아넣으면 늘 문제가 발생합니다. 그만해야 합니다.

장애인 지원금을 (시설에 투입하는 대신) 다른 방식으로 써야 합니다. 고민이 필요한 부분이고 쉽지는 않겠지만, 많은 나라에서 해법을 찾았으며 이것이 세계적인 추세입니다.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1.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1-1.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1-2.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2.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2-1.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2-2.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2-3.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3.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3-1.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3-2.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3-3.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3-4.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4.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4-1.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4-2.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4-3.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4-4.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4-5.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4-6.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4-7.jpg


[19.9.23 전주MBC] 탈시설은 이미 세계적인 추세_세계적 석학인 콘로이 교수 인터뷰4-8.jpg



Atachment
첨부 '21'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사랑방 [18.12.5 전북교통방송 라디오 FM102.5 전북 매거진] 전주, 생활고 사망사건-복지사각지대, 해법은 없는지...? file 사랑방 2018.12.07 156
공지 사랑방 [17.3.20_팟빵_국민티비전북_대체 뭘 믿는거야] 13_대체 평화주민사랑방이 뭘하지?(초대손님1편) file 사랑방 2017.03.20 179
공지 사랑방 [팟빵] 서울복지학개론-전주, 평화주민사랑방에서 울리는 임을 위한 행진곡(5.18특집) file 사랑방 2015.05.19 1641
22 권리옹호사례 [17.9.1 전주MBC] 문재인정부,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 약속 이행해야 1 file 사랑방 2017.09.04 45
21 권리옹호사례 [17.2.23 KBS전주] 가난한 노년, 누가 보살펴야? 부양의무제 폐지해야...가구수 file 사랑방 2017.02.24 97
20 권리옹호사례 [17.2.16 KBS전주 ] 빈곤노년의 설움... "아프고, 집 없어서" file 사랑방 2017.02.17 141
19 권리옹호사례 [16.3.30 전주MBC] 전주시, 부당한 기초생활수급 탈락 통보_처가재산 file 사랑방 2016.03.31 1168
18 권리옹호사례 [16.3.7 전주MBC] 전주시, 표 안되는 사회적 약자 지원 - 농락 file 사랑방 2016.03.08 1538
17 권리옹호사례 [16.1.26 티브로드 전주] 전주시, 기초수급자 종량제봉투 삭감 Vs 공무원 부부동반 산업시찰 예산 2억 증액 file 사랑방 2016.01.27 1161
16 권리옹호사례 [16.1.18 전주MBC] 전북도지사 공약-저소득층 자녀 교복비 1년만에 지원 중단 1 file 사랑방 2016.01.19 3056
15 권리옹호사례 [15.9.24 KBS] 휴학하면 소득 생기나? 기초 수급자 울리는 ‘추정소득’ file 사랑방 2015.09.25 1209
14 권리옹호사례 [15.3.2 KBS전주] 전주시, 빈곤층 울리는 허술한 복지행정_중복계산 file 사랑방 2015.03.03 1710
13 권리옹호사례 [15.2.27 JTV] 전주시, 저소득층 수급권 침해는 LTE ...권리옹호센터는 지지부진_중복계산 file 사랑방 2015.03.02 1721
12 권리옹호사례 [14.12.25 KBS전주] 전주시, 기초생활수급자 생계급여 미지급 심각_교통수당 file 사랑방 2014.12.26 3317
11 권리옹호사례 [14.6.16 JTV] 기초연금(7월부터 20만원) "줬다 뺏는다" file 사랑방 2014.06.17 4054
10 권리옹호사례 [14.4.4 JTV] 수급자 탈락 어떻게 살라고..._비용징수 file 사랑방 2014.04.07 4886
9 권리옹호사례 [14.3.16 MBC] 생계급여 미지급 속출-속보 file 사랑방 2014.03.19 5186
8 권리옹호사례 [14.3.8 MBC] 생계급여 미지급 속출 file 사랑방 2014.03.10 4649
7 권리옹호사례 [14. 2. 19 JTV] 서류상 남편 집 나가라 file 사랑방 2014.02.20 6514
6 권리옹호사례 [13.12.11 JTV] 전북도, 수급자 탈락 '급증' file 사랑방 2013.12.12 16477
5 권리옹호사례 [13.11.20 KBS] 복지 사각지대 놓인 빈곤층_종중재산 file 사랑방 2013.11.21 8893
4 권리옹호사례 [13.10.17 MBC] 추정소득 때문에 탈락 속출 file 사랑방 2013.10.18 12318
3 권리옹호사례 [13.2.21 전주MBC] 완주군 빈곤층 쓰레기봉투 지급 문제 file 사랑방 2013.02.22 14007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