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192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쿠키 건강] 치매가 있거나 거동이 불편한 노인들이 거주하는 노인복지시설의 원장들로부터 방문진료를 요청받아 왕진을 갔더라도 이는 위법사항이라는 판결이 내려졌다.

 

서울행정법원 행정11부(부장판사 서태환)는 최근, 한의원을 운영하는 한의사 A씨가 보건복지가족부장관을 상대로 낸 영업ㆍ업무ㆍ자격정지처분취소 소송에서 원고에게 패소판결을 내렸다.

 

원장들로부터 방문진료 요청을 받았더라도 환자들로부터 개별적이고 구체적인 요청을 받은 것은 아니며 방문진료가 정기적이고 반복적으로 이뤄진 것은 물론, 방문진료를 해야하는 부득이한 사유가 없었다는 이유에서다.

 

앞서 보건복지부는 현지조사 결과, 한의사 A씨가 한의원 밖에 있는 노인복지시설을 방문해 환자들을 상대로 건강강의와 진료를 한후 진찰료와 침술료 등의 명목으로 총 1천여만원의 부당이득을 취한것을 적발했다.

 

이에 복지부는 해당 한의원에 요양기관 업무정지와 의료급여기관 업무정지처분을 각각 69일과 63일씩 내리고 A씨에게는 1개월의 한의사면허자격정지처분을 내렸다.

 

그러나 A씨는 “시설에 거주하는 노인들이 대부분 거동이 어렵거나 치매 등으로 보호를 받아야 하는 환자들로서 각 시설의 원장들이 사실상 보호자 역할을 하고 있다”며 “환자들은 대부분 외래진료가 사실상 불가능해 원장들이 방문진료를 요청한 것이지 임의로 환자를 모집해 순회진료를 한 것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A씨는 이번 사건이 의료법에서 보장하는 ''환자 또는 그 보호자의 요청에 따라 진료하는 경우'' 이거나 ''환자가 있는 현장에서 진료를 행해야 하는 부득이한 사유가 있는 경우''에 해당한다고 강력히 주장했다.

 

하지만 재판부는 이와관련, "의료법에서 허용하는 것은 특정 환자에 대한 개별적이고 구체적인 요청에 응해 이뤄지는 진료를 의미하는 것이지, 특정 시설에서 포괄적이고 추상적인 요청에 따라 정기적-반복적으로 그 시설에 방문해 환자를 진료하는 행위는 해당하지 않는다"고 못박았다.

 

원고의 경우 시설에 대한 방문진료를 주 1일씩 요일을 정해 정기적으로 반복했으며 환자들 대부분이 노인들로서 거동이 불편한것으로 보이기는 하지만 그런 사정만으로는 환자가 있는 현장에서 진료를 행해야 하는 부득이한 사유가 있다고 볼수 없다는 설명이다.

 

이에 재판부는 원고의 소송을 기각했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제휴사 / 메디포뉴스 이민영 기자


저작권자ⓒ국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디지털뉴스 저작권신탁관리기관인 한국언론재단이 정하는 기준과 방법에 따라 이용해야 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정의공감 2019년12월호 인터뷰] 현장활동가의 시선 - 장애인시설, 문제점과 해결방안 file 사랑방 2019.12.16 183
공지 여러분은 이번 총선에서 누굴 낙선시켜야겠습니까? 어느당을 지지해야겠습니까? file 사랑방 2016.04.11 1858
214 진보넷 블로그에서 퍼온 글입니다~ <장애등급심사라는 것> 치즈 2011.04.12 19831
213 익산B시설[후원금+입소비+법인전입금]=원장 인건비(70대) 사랑방 2011.04.20 13950
212 [인권위]익산시장애인폭행시설에 시설폐쇄권고, 가해직원고발의뢰 사랑방 2011.04.20 12210
211 홈페이지개설 추카추카 1 영희 2011.05.10 12926
210 과연 경기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쇄신의지가 있는가? file 경기복지시민연대 2011.05.30 11699
209 사랑방 홈피 메인메뉴가 깨져보이네요. 2 file 민생경제연구소 2011.06.01 23833
208 홈피가 깨져요 file 함계남 2011.06.10 19748
207 [참세상연속기고](2) 저임금 노동자들과 함께 최저임금 투쟁을 치즈 2011.06.20 10881
» 노인복지시설 방문진료는 위법 (복지로에서 퍼옮) 복지일꾼 2011.07.06 11928
205 확정일자와 전세권설정의 비교 2 주거복지 2011.07.07 14835
204 낙태 할 권리, 안 할 권리 사이에서 이주 여성들은... 치즈 2011.07.08 8558
203 요즘 복지국가 논쟁과 관련하여 읽어볼만한 글-스웨덴 모델의 역사와 신자유주의화 치즈 2011.07.11 10807
202 [공개모집] 사회복지서비스(사회복지사업법 33조2) 신청자 모집 file 사랑방 2011.07.14 13184
201 사회복지서비스 신청권 제도 기대효과와 개선방안 1차 file 사랑방 2011.07.14 24260
200 2011년 민생복지 삭감 예산(총 1조 1,000억 원 삭감) 복지일꾼 2011.07.15 17806
199 공감가는 만화 한 컷-가만 생각하면 화나는 일 1 file 치즈 2011.07.25 12803
198 MB시대 인생체험 (인권운동사랑방 웹소식지 '인권오름'에 실린 만화 한 컷 퍼왔어요~) file 치즈 2011.07.25 12209
197 홈페이지 방문객 "1만명 돌파" 및 홈페이지 활용 안내 사랑방 2011.07.29 18143
196 무상급식 -> 의무급식(의무교육 처럼)으로 하자! 복지일꾼 2011.08.18 15659
195 8월17일 보건복지부 보도자료(기초생활보장수급자 부양의무자 확인조사 결과 발표)에 대한 의견 file 복지일꾼 2011.08.18 1348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