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기자회견문>

전주시는 시민의 뜻 존중하고

버스업체에 책임을 물려라!

 

잇따른 사법부의 판결로 2012년 전주 시내버스 업체들의 직장폐쇄가 위법했다는 것이 명확히 드러났다. 전주시는 전주 시내버스 업체들의 부적법한 버스 운영을 관리감독할 책임이 있지만, 이를 방기하고 오히려 업체의 결행 손실을 지원해주기까지 했다.

 

우리는 과거에 대한 반성과 교정 없이는 같은 문제가 반복될 수밖에 없기 때문에 전주시에 버스회사에로부터 부당지원을 회수하고 처벌할 것을 요구해왔다. 또한 시민들에게 내용을 알리고 그간의 과오를 시정할 수 있도록 뜻을 모으는데 힘써왔다. 지난 한 달간 진행한 서명운동에 2,232(오프라인 1,437, 온라인 795)의 시민이 동참해 전주시에 잘못을 바로잡도록 요구했다.

 

서명에 참여한 시민들의 요구는 다음과 같다.

전주시는 버스회사가 위법하게 저지른 시내버스 결행에 행정처분을 시행할 것,

위법한 결행으로 인한 손실에 지원된 보조금을 환수할 것,

위법한 결행으로 인해 투입된 전세버스 운영비용을 버스업체에 청구할 것,

버스회사 봐주기 행정을 전주시민에게 사과하고 재발방지 약속할 것.

 

버스업체들은 부적법한 행위를 저질러도 손해 보지 않는다는 경험이 생기니, 잘못된 점을 고치라고 요구해도 무조건 떼쓰고 우기기로만 일관하고 있다. 버스문제 해결을 위해 열린 버스위원회에서는 무조건 보조금만 올려달라 요구하고 있고, 어떤 업체는 여전히 해고와 징계를 남발하며 노사관계를 파행으로 내몰고 있다. 잘못에 대한 처벌과 반성이 이루어지는 과거사 청산 없이 시내버스가 정상화되는 것은 불가능하다. 지금도 많이 늦긴 했지만, 다시 소를 잃는 일이 없도록 외양간을 튼튼히 고쳐야 한다.

 

전주시는 시민들의 뜻을 존중하고, 결행 행정처분, 부당 지원 보조금 환수, 전세버스 비용 청구, 사과 및 재발방지 조치를 즉각 시행하라.

 

2015. 7. 23

전주시내버스완전공영제실현운동본부

공공운수노조전북본부, 노동당전북도당, 노동자연대, 더불어이웃, 민생경제연구소, 민족문제연구소, 민주노총전북본부, 민주민생전북연대, ()전북노동복지센터, 아래로부터전북노동연대, 615전북본부, 전농전북도연맹, 전북녹색당, 전북녹색연합, 전북불교네트워크, 전북인권선교협의회, 전북장애인차별철폐연대, 전북평화와인권연대, 전주비정규노동네트워크, 정의당전북도당, 진보광장,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전주,군산,김제,익산), 평화주민사랑방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정의공감 2019년12월호 인터뷰] 현장활동가의 시선 - 장애인시설, 문제점과 해결방안 file 사랑방 2019.12.16 183
공지 여러분은 이번 총선에서 누굴 낙선시켜야겠습니까? 어느당을 지지해야겠습니까? file 사랑방 2016.04.11 1858
193 [16.11.14 전북교육신문] 마음건강복지재단 설립허가과정 문제점 드러나 전주시, 9월 지도점검 통해 “재산출연 부적정” 결론...전북도에 처분의뢰 file 사랑방 2016.11.14 1225
192 <소회> 모두가 국회의원 선거에 집중되어 있을 이 때, 저는 평소에도 듣지도 않고 관심도 없는 일을 늘 하고 있습니다. file 사랑방 2016.04.04 1516
191 전주시가 인권과 복지를 입으로 만, 말로 만 거창하게 떠드는 것이 심히 못 마땅 하다. 문태성 2016.02.04 1459
190 [15.11.16_오마이뉴스] 장애인은 접근 금지? 장애인 인권 없는 "전북학생인권교육센터" 문태성 2015.11.23 1885
189 전북지역에서 새정련(구민주당), 송하진 전북도지사, 김승환 전북교육감, 김승수 전주시장의 정책과 인권침해 등 잘못을 지적하면... file 문태성 2015.10.27 1486
188 [15.9.24_언론보도 모음] 실제소득 없어도, 기초수급 탈락 ‘추정소득=확인소득=유령소득’ file 사랑방 2015.09.25 1560
187 [15.9.24 연합뉴스] 실제소득 없는데 근로능력 있다고 기초수급 탈락 file 사랑방 2015.09.24 1149
186 [15.8.17 전북장애인교육권연대] 특수학교 장애학생 성폭력 은폐 사건관련 특별감사 결과에 대한 입장표명 기자회견문 file 사랑방 2015.09.23 1468
185 [14.7-15.9 언론모음] 전주 특수학교 성폭력사건, 교사들의 조직적 은폐와 전북교육청 제식구 감싸기 사랑방 2015.09.18 2315
184 [언론보도 모음] 전주시, 장애인 인권침해 방치 1년이 넘었다. 민관합동 종합감사 실시하라 file 사랑방 2015.08.21 1252
183 [15.8.17] 을지프리덤가디언연습 중단 촉구 전북시민사회단체 공동 기자회견문 file 사랑방 2015.08.17 918
» [15.7.23_기자회견문] 전주시 시내버스 부당행정 원상회복 촉구, 시민 서명 전달 사랑방 2015.07.24 1135
181 15.7.13 기자회견문_부당 지급한 전주 시내버스보조금 즉각 환수하라 file 사랑방 2015.07.14 1148
180 [논평] 기준중위소득 및 급여별 선정기준과 급여수준에 대한 비판 file 사랑방 2015.04.27 1567
179 <기자회견문> 새누리당은 ‘줬다 뺏는 기초연금’ 해결하라 file 노인연금연대 2015.04.24 1334
178 [15.2.16 언론기사 모음] 전주시, 자림복지재단 시설 폐쇄 결정 사랑방 2015.02.17 1570
177 [언론기사 모음] 전주자림복지재단, 전북도. 전북교육청 감사 결과 발표 사랑방 2015.02.16 2290
176 공약 뒤집기 "숨은그림 찾기" 대회 - 누가 누가 더 잘 뒤집나? file 문태성 2015.02.13 1648
175 자림복지재단 민관 성폭력대책협의회 구성(원)에 대한 우려 - 사회복지법인 설립허가 취소 해야 - 문태성 2014.08.29 369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