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봉침게이트

책임 정치책임 행정어디에서...?? 


지난, 2017년 10월 31일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종합감사에서 문제를 지적한 김광수 국회의원이나,  


"실태를 파악해 피의자가 운영한 복지시설에 들어간 국고보조금을 회수하는 절차에 착수하겠다", "지역사회 자체적으로 조사하는 데 한계가 있는 것 같다"며 "중앙부처인 복지부가 관리감독하고 직접 조사도 나서겠다"고 말한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나... 


3개월이 지난 현재까지 아무것도 하지 않은 것으로 들어나..., 

그럼 둘 다~ 언론플레이?

 

* 기사링크,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10/31/0200000000AKR20171031145200017.HTML?input=1179m

 

박능후 복지 "봉침 목사에 들어간 국고보조금 회수하겠다"


복지위 국감서 밝혀…김광수 의원 "5년간 국고 5억 지원" 주장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김잔디 기자 =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31일 공지영 작가의 재수사 요청으로 이목을 끌고 있는 '봉침 목사 사건'과 관련, "실태를 파악해 피의자가 운영한 복지시설에 들어간 국고보조금을 회수하는 절차에 착수하겠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이날 서울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일명 봉침 목사로 불리는 이모 목사가 운영한 장애인 복지시설에 지난 5년간 4억7천만원의 국고보조금이 지원됐다는 국민의당 김광수 의원의 지적에 이같이 답했다.

복지부에 따르면, 이 목사가 대표로 있는 전주 지역 한 주간보호센터에는 2012년 7천만원을 시작으로 2013년 6천300만원, 2014년 1억원, 2016년 1억3천100만원, 올해 1억300만원이 지원됐다.

이 목사는 허위 경력증명서로 장애인 복지시설을 설립해 기부금·후원금 3억여원을 가로챈 혐의(사기)로 전직 신부 김모씨와 함께 불구속 기소돼 현재 1심 재판을 받고 있다.

이 목사는 의료인 면허 없이 봉침을 시술한 혐의(의료법 위반)도 받고 있으며, 김씨와 함께 아동을 학대했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공 작가는 전날 기자회견을 열고 "이 목사가 유력 인들에게 봉침을 놓고서 나체 사진을 찍어 거액을 뜯어냈다는 제보가 있는데도 검찰은 사건을 축소했다"면서 정치인 외압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김 의원은 "이번 사건은 국민 사이에 '기부 포비아'를 확산시킬 수 있는 사건으로 복지부가 즉각 지원금 회수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하면서 "검찰은 봐주기식 수사에 대한 비판이 제기되었던 만큼 더욱 철저한 조사를 통해 '침묵의 카르텔'이라는 의혹을 말끔히 해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박 장관은 "침묵의 카르텔은 지역사회의 자체 조사에 한계가 있다는 것을 의미하는 거 같다"면서 "중앙부처인 복지부가 관리·감독을 강화하고 직접 조사에 나서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17.1.31_국감 보건복지부 박능후 장관.jpg

답변하는 보건복지부 장관(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31일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종합 국감에서 답변하고 있다. 2017.10.3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9 전주 봉침게이트, 전주시, 그렇게 자신없나?16년 4월부터 평화주민사랑방이 참여하는 민관합동감사 요구는 끝끝내 거부하는구나! 사랑방 2018.04.27 87
208 전주 봉침게이트, 검찰 수사축소 발언... 언론이 통화 내용 더 공개하면, 거짓 해명임을 시민들 분별할 수 있을 것...?? 사랑방 2018.04.23 85
207 중앙선관위, 선거법 위반여부 질의하다. 지방선거 출마 사임한 정치인 해당 홈페이지 게시 여전... 2 사랑방 2018.04.20 117
206 [18.4.12 민주당 예비후보] 전주 봉침게이트, 그 동안 평화주민사랑방이 정보공개청구로 확인해 주장해온 것을 정리했네요. file 사랑방 2018.04.13 96
205 [18.3.28 전주시 복지환경국장+담당 공무원들 출연] 전주 봉침게이트, 기자회견문에 기본 형식도 갖추지 않고... file 사랑방 2018.03.28 183
204 전주 봉침게이트, 최근 언론 동향과 자체 평가 :검찰이 고추장을 메주라고 하면 믿어야 하나? 검찰수사심의회 회부인들... 공개토론으로 검증해야! 사랑방 2018.03.26 233
203 전주 봉침게이트, 어제(18.3.13.16:30 전주지방법원 제3호법정) 제10차 공판 자체평가입니다. 사랑방 2018.03.14 125
202 전주 봉침게이트, 전주시부터 전라북도, 보건복지부, 경찰, 검찰 일관성 아닌 통일성(?)이라니... file 사랑방 2018.03.09 156
201 이재명,이재정 '경기도 무상교복 소급적용' 한 목소리에... 그럼, 송하진 전북도지사와 김승환 전북도교육감은? file 사랑방 2018.02.27 87
200 전북괴물당 (시 '괴물'을 패러디) 문태성 2018.02.14 1009
199 하필이면 전주가 고향(국회의장 정세균과 신흥고 동문)인 전주지방법원장이 취임했다.고 하니, 이 불길한 예감은 어쩌죠? file 사랑방 2018.02.14 907
» 전주 봉침게이트, 책임 정치와 책임 행정은 어디에서...?? 3개월이 지난 현재까지 아무것도 하지 않은 것으로 들어나... 그럼 둘 다~ 언론플레이? file 사랑방 2018.02.09 58
197 17.9.1_반GMO 전북행동과 농촌진흥청의 협약서 이후에도 위험한 연구(재배방식) 계속 여부 등 질의.답변 file 사랑방 2017.09.18 79
196 [요구서] 문재인 후보는 ‘줬다 뺏는 기초연금’ 해결을 약속하라! file 사랑방 2017.04.24 52
195 [요구서] 안철수 후보는 ‘줬다 뺏는 기초연금’ 해결을 약속하라! file 사랑방 2017.04.24 48
194 [16.11.14 전북교육신문] 마음건강복지재단 설립허가과정 문제점 드러나 전주시, 9월 지도점검 통해 “재산출연 부적정” 결론...전북도에 처분의뢰 file 사랑방 2016.11.14 171
193 여러분은 이번 총선에서 누굴 낙선시켜야겠습니까? 어느당을 지지해야겠습니까? file 사랑방 2016.04.11 1639
192 <소회> 모두가 국회의원 선거에 집중되어 있을 이 때, 저는 평소에도 듣지도 않고 관심도 없는 일을 늘 하고 있습니다. file 사랑방 2016.04.04 1310
191 전주시가 인권과 복지를 입으로 만, 말로 만 거창하게 떠드는 것이 심히 못 마땅 하다. 문태성 2016.02.04 1340
190 [15.11.16_오마이뉴스] 장애인은 접근 금지? 장애인 인권 없는 "전북학생인권교육센터" 문태성 2015.11.23 167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
Top